기사보기

울산해경, 몽돌해변 해상실종자 시신수습

기사입력 : 2019.08.15 17:23
+-
article box
임명길 서장이 실종자 찾기에 나서고 있다.(사진제공=울산해울산해양경찰서)


[로이슈 전용모 기자] 울산해양경찰서(서장 임명길)는 15일 오후 3시25분경 울산 동구 주전 몽돌해변 노랑바위 앞 해상에서 익수자 박모씨(27ㆍ남ㆍ창원거주) 시신을 수습했다고 밝혔다.

울산해경에 따르면 익수자 박모씨는 일행2명과 함께 주전소재 펜션에 투숙중 14일 오후 4시경부터 소주4병을 나눠마신후 바람을 쐬러 몽돌해변을 거닐던중 15일 0시3분경 실종자가 발만 담구겠다는 말과 함께 입수하던중 높은 파도에 휩쓸려 실종신고된 것.

한편, 10호 태풍 크로사의 직간접영향으로 수색세력(해양경찰포함 소방등 100여명)이 투입되어 대대적인 수색을 했으나, 높은파도와 어두운날씨에 수색에 난항을 겪었다.


사고발생 16시간만에 순찰중이던 방어진파출소 경찰관이 발견하고 상황실로 보고했다. 시신은 가족 확인후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울산해경 임명길 서장은 "현재 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남해동부 전해상 태풍영향권에 있어, 파고 2-4m의 높은 파도가 일고있다"며 피서객 및 행락객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