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청와대·국회

대통령실, 푸틴 24년만의 방북 촉각... "상황 면밀히 주시"

2024-06-18 10:58:14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24년만에 북한을 방문한 것과 관련 대통령실이 17일 대응 방안을 검토한다는 방침을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관련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며 러북 정상회담에서 나올 메시지와 양국 협력 수준에도 촉각을 세우고 있음을 나타냈다.
장호진 국가안보실장은 전날 연합뉴스TV에 출연해 "러시아 측에 일정한 선을 넘지 말라는 경고성 소통을 한 바 있다"고 말했다.

다만, 외교가에서는 러시아와 북한이 이번 정상회담에서 실제로 동맹 수준의 조약을 맺을 가능성은 작다는 분석도 나온다.

안제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