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정부부처·지자체

중소기업 1분기 수출 30조원 역대 최고액... 반도체·의약품 견인

2021-04-21 14:26:20

center
사진=연합뉴스
[로이슈 안재민 기자]

올해 1분기 중소기업 수출이 반도체·의약품 분야에서 약진하면서 역대 1분기 수출액 가운데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21일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수출은 270억달러(약 30조1천42억원)로 전년 동기 대비 12.1% 증가했다.

2018년 1분기 기록한 종전 최고 수출액 252억달러(약 28조1천383억원)를 뛰어넘은 수치다.

품목별로는 수출 상위 20개 품목 가운데 18개 품목에서 수출액이 증가했다.
품목별 전년 동기 대비 수출액 증가율은 플라스틱 제품 5.3%, 화장품 14.2%, 의약품 462.1%, 합성수지 37.6%, 반도체 32.9%, 반도체 제조용 장비 26.1% 등이었다.

중기부는 진단 키트와 반도체 장비 등의 높은 수출 증가에 힘입어 중소기업 수출이 확대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국가별로는 수출 상위 5개 국가 가운데 일본을 제외한 중국(17.7%↑), 미국(7.8%↑), 베트남(2.2%↑), 독일(195.8%↑) 등 4개국으로 수출이 증가했다.

해당 국가 경제 회복에 따라 중국, 미국, 베트남에서는 플라스틱, 화장품, 반도체 장비 수출이 확대됐다. 독일은 의약품과 의료위생용품 등 K-방역 관련 수출이 급증하면서 수출 상위 5개국에 진입했다.

다만 일본은 화장품과 자동차 부품 수출은 증가했지만 금형과 기계요소 등이 부진해 1분기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1.1% 감소했다.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액은 지난해 1월부터 매달 두 자릿수대 증가율을 기록해 올해 1분기는 전년 동기 대비 108.2% 증가한 2억4천500만달러(약 2천734억원)를 기록했다.

안재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