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법무부·검찰

부산교도소, 자체생산 면 마스크 2만장 창원시에 공급

2020-03-26 11:42:29

center
부산교도소에서 생산한 면마스크를 창원시에 전달하고 기념촬영.(사진제공=부산교도소)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교도소(소장 김영식)가 26일 자체 생산한 면 마스크 2만장을 창원시(시장 허성무)에 공급했다고 밝혔다.

제작에 필요한 원단과 부자재 구입비용을 창원시가 지원하고, 부산교도소가 구내 작업장을 활용하여 무상으로 제작, 공급한 것이다.

마스크 부족으로 시름이 깊은 취약계층에게 힘이 되고자 기존 수용자용 의류 생산작업을 전면 중단하고 마스크를 제작하게 됐다.

김영식 소장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수용자들이 평일 잔업은 물론 휴일까지 반납하고 자발적으로 작업에 참여하면서 신속하게 공급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날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부산교도소는 관용 화물차에 2만 장의 마스크를 싣고 의창구(4840장), 마산합포구(4740장), 마산회원구(4680장), 진해구(3900장), 성산구(1840장) 등 5개 구청을 직접 방문해 마스크를 전달했다.
창원시는 기초생활보장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등 보건의료 취약계층에게 우선 무상으로 지급하기로 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부산교도소의 신속하고 적극적인 지원 덕분에 지역주민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서 감사하다. 지금과 같은 범국가적인 위기상황도 서로 돕고 배려하는 마음으로 반드시 이겨낼 수 있음을 믿는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