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청와대·국회

윤 대통령, 미국 주도 IPEF 화상회의 참석... 글로벌 공급망 협력 강화

2022-05-23 08:39:02

center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오후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 고위급 화상회의에 참석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용산 대통령실 청사 회의실에서 화상으로 회의에 참석할 예정이다.

출범식 성격으로 1시간 가량 진행되는 이번 회의에서 윤 대통령은 13개국 정상급 중 성명순에 따라 7번째로 발언하게 된다.

IPEF는 미국이 주도하는 협의체로서 반도체 등 글로벌 공급망, 디지털 경제, 탈 탄소, 청정에너지 등의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대중 견제 전략의 일환으로 보기도 한다.

한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싱가포르 등이 창립 멤버로는 참여한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 16일 국회 시정연설과 21일 한미정상회담 등을 통해 IPEF를 통한 글로벌 공급망 강화에 협력할 뜻을 밝힌 바 있다.

안제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