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산업일반·정책·재계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소형발사체 체계 기술 개발한다

2021-12-06 08:52:01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와 함께 소형발사체 체계개념 설계를 수행 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지난 2일 항우연과 “소형발사체 시스템 개념 설계와 개발계획 도출” 사업의 ‘예비요구도 검토회의(PRR : Preliminary Requirement Review)’를 통해 소형발사체 개념 설계안을 검토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항우연 미래발사체 연구단과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공동으로 뉴스페이스 시대의 경쟁력 있는 발사체를 설계하고, 개발 계획을 제안하는 사업이다.

여기서 소형발사체는 누리호 사업을 통해 확보한 기술들을 기반으로 탑재 중량 크기 500㎏ 수준의 소형 위성을 우주로 쏴 올릴 수 있는 성능의 발사체를 말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누리호 사업을 통해 검증된 기술력을 인정받아 지난 5월 항우연과 본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진행된 ‘예비요구도 검토회의(PRR)’ 이후 내년 3월 ‘체계요구도 검토회의(SRR : System Requirement Review)’를 끝으로 개념 설계를 완료할 계획이다.
현재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항우연 내에 전담 연구인력을 상주시키고 미래발사체 연구단과 공동으로 시스템 개념 설계, 비용 분석, 기체/추진기관/에비오닉스/지상인터페이스 설계 등을 통해 지속 가능하고 경제성 있는 소형발사체 개발 계획을 분석하고 있다.

소형발사체가 주목받는 이유는 기술의 발달로 소형화된 위성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 나라도 2026년경 발사 예정인 150kg 이하 급의 군집위성 체계 등 공공 위성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소형 발사체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사장은 “회사의 다양한 분야에서의 실적을 활용하여 경제적이고 신뢰성 높은 소형발사체 시스템 솔루션을 도출하겠다”며, “향후 국가 소형발사체 수요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