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공기업·공공기관

한국교통안전공단, 자율주행차 운행 안전성 확보 검사기술 개발

2020-04-06 16:41:57

center
[로이슈 최영록 기자]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오는 7일부터 자율주행자동차의 운행 안전성 확보를 위한 ‘첨단안전장치(ADAS) 장착자동차 성능평가 검사기술 개발 연구’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는 운전 중 발생할 수 있는 수많은 상황 가운데 일부를 차량 스스로 인지하고 상황을 판단, 기계장치를 제어하는 기술이다.

이 사업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지원하는 1단계(2020~2022년) 37억원으로 시작하는 국가 연구개발(R&D) 과제로, 공단은 1단계 사업의 주관연구기관으로서 한국자동차연구원·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과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이번 연구에서 첨단안전장치의 결함 또는 오작동을 찾아내 운행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운행 단계의 검사기술을 개발한다. 또 교통사고 예방에 큰 영향을 미치는 ▲차로이탈경고장치(LDWS) ▲전방충돌경고장치(FCWS) ▲자동긴급제동장치(AEBS) ▲적응순항제어장치(ACC) ▲차로유지지원장치(LKAS) 등 5개 종류의 첨단안전장치를 검사하기 위해 실제 도로주행상태를 재현한다. 나아가 자동차에 장착된 레이더 및 카메라의 성능, 차량을 제어하는 시스템 성능을 종합적으로 검사할 수 있는 장비도 개발한다.

한편 공단은 김천 혁신도시 클러스트 부지에 건축연면적 9948㎡ 규모의 첨단자동차검사연구센터를 건립중으로 오는 9월 완공될 예정이며, 전기차·자율주행자동차 등 미래형 자동차 검사기술에 대한 연구, 개발, 교육, 국제협력 등을 추진하고 있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운행 자동차 검사 기술을 향상시켜 국민들의 안전을 보장하고, 앞으로도 미래형자동차에 대한 운행 안전성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