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역’ 이름 붙은 역세권 아파트, 5년째 1순위 마감률 ‘경신’

10월, 역이름 내건 신규 분양 단지 전국 6곳 총 3,682가구 공급 예정

기사입력 : 2019.10.09 14:34
+-
article box
여주역 푸르지오 클라테르 조감도.(사진=대우건설)
[로이슈 최영록 기자]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의 인기가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역세권’ 입지를 단지명을 통해 부각시킨 이들 단지는 청약 완판을 이어가며, 2015년부터 현재까지 5년째 1순위 마감률을 경신 중이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금융결제원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 2015년부터 올해 9월까지 전국에서 분양한 단지들을 분석한 결과,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는 총 185개였으며, 이 중 119개 단지가 1순위 청약 마감에 성공해 64.32%의 마감률을 기록했다.

특히,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의 1순위 마감률은 해마다 경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54.16%(48개 중 26개 마감)를 기록했던 1순위 마감률이 2016년 58.82%(34개 중 20개 마감)까지 올랐고, 뒤이어 △2017년 67.56%(37개 중 25개 마감) △2018년 70.96%(31개 중 22개 마감) △2019년(1~9월) 74.28%(35개 중 26개 마감)의 마감률을 기록하며 꾸준한 상승을 보였다.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의 1순위 마감률이 일반 아파트 보다 10% 이상 더 높게 나타나고 있다는 점도 눈에 띈다. 같은 기간 일반 아파트의 1순위 마감률은 △2015년 41.03% △2016년 45.91% △2017년 48.18% △2018년 46.10% △2019년(1~9월) 52.85%를 기록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교통여건은 과거부터 현재까지 주거지 선택에 있어 중요 요소로 꼽히고 있다”며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가 역세권 입지임을 바로 인지할 수 있는 단지가 수요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는 것도 바로 이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달에도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단지들이 전국 곳곳에서 쏟아질 예정이다. 경기도 여주시를 비롯해 경기 안산시, 서울 강동구, 대구 북구, 대구 달서구, 부산 사하구 등 6곳에서 총 3,682가구가 공급된다.

대우건설은 경기도 여주시 교동 115-9번지 일원에서 ‘여주역 푸르지오 클라테르’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0층, 8개동, 전용면적 84㎡ 단일면적, 총 551세대 규모다. 경강선 여주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단지이며, 단지 바로 맞은편에는 세종초·중학교가 위치해 있어 교육여건이 우수하다. 이마트(여주점)가 차량 3분 거리고 여주종합터미널, 여주시청, 여주종합운동장, 여주세종병원 등 다양한 편의시설도 차량 10분 거리 내에서 이용할 수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서울과 부산 두 곳에서 공급한다. 우선, 서울시 강동구 성내동 48-6번지 일원인 천호∙성내3 재개발 구역에서는 ‘힐스테이트 천호역’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7층 지상 최고 45층, 2개동 규모이며, 아파트와 오피스텔, 오피스, 상업시설이 함께 들어서는 복합단지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 160가구이며,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17~30㎡ 182실 규모다. 서울 지하철 5,8호선이 지나는 천호역을 걸어서 이용 가능하다.


부산시 사하구 괴정동 1208번지 일원에서는 ‘힐스테이트 사하역’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38층, 12개동, 전용면적 84~114㎡ 총 1,31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부산 지하철 1호선 사하역과 당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 역세권 단지다.

고려개발과 대림산업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백운동 838번지 일원에 ‘e편한세상 초지역 센트럴포레’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최고 35층, 12개동, 전용 49~84㎡, 총 1,450가구 규모이며, 이 중 425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수도권 지하철 4호선과 서해선이 지나는 초지역이 도보권에 위치해 있다.

아이에스동서는 대구시 북구 고성동 1가 104-21번지 일원에서 ‘대구역 오페라 W’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45층, 전용면적 78~84㎡ 총 1,088가구로 구성된다. 반경 1km 이내에 대구지하철 1호선 대구역과 대구지하철 3호선 달성공원역이 위치해 있다.

화성산업은 지난 4일 대구시 달서구 감삼동 582-5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죽전역 화성파크드림’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일정에 돌입했다. 지하 4층~지상 38층 규모이며, 전용면적 63~84㎡ 아파트 144가구와 전용면적 84㎡ 오피스텔 68실로 조성된다. 대구지하철 2호선 죽전역과 용산역을 걸어서 누리는 더블역세권 단지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