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한전KPS, 발전소 성능개선사업 확대 속도를 내다

기사입력 : 2019.09.03 16:50
+-
article box
한전KPS 본사 전경.(사진=한전KPS)

[로이슈 김영삼 기자]
발전플랜트 종합 서비스 및 엔지니어링 전문회사인 한전KPS(사장 김범년)는 지난 2일 369억 원 규모의 포스코 광양제철소 기력발전소 합리화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한전KPS는 이번 계약 체결에 따라 포스코 광양제철소 내에 위치하고 있는 기력발전소(설비용량 100MW × 2Unit)의 성능개선공사를 올해 9월부터 향후 1년 4개월 동안 시행할 예정이다.

한전KPS 김범년 사장은 “차별화된 기술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노후발전소 성능개선사업 수주를 위해 노력해 온 한전KPS는 향후 국내시장을 비롯한 해외 발전소 성능개선사업 분야에서도 시장점유율을 높여 종합 발전설비 엔지니어링 회사로 그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발주사인 포스코 발전설비의 성능 극대화를 통해 고객만족이라는 핵심가치 실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전KPS는 지난해 GS파워 부천발전소 성능개선공사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으며, 이번 포스코 광양제철소 기력발전소 합리화사업 계약 체결을 통해 발전설비 정비를 비롯해 해외 발전소 운전과 3R(Retrofit, Rehabilitation, Repowering) 전문회사로서 한전KPS의 위상을 더욱 굳건히 할 전망이다.


또한 한전KPS는 중장기적으로 내부역량을 강화하여 향후 국내 노후 발전설비 효율향상 및 친환경 사업 등에 적극 참여함으로써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한전KPS는 현재 국내 및 해외의 고객들에게 최고 수준의 발전설비 정비서비스 및 엔지니어링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해외로의 적극적인 수주활동을 통해 해외시장 영역 확대를 모색해 나가고 있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