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일반사회

납세자연맹, 정책자문위원 2명 위촉…“납세자운동 내실 기대”

2022-05-27 17:00:35

center
왼쪽부터 고성규 부회장, 오영신 자문위원, 김선택 회장, 신희용 자문위원, 이경선 자문위원. (사진=납세자연맹)
[로이슈 김영삼 기자] 한국납세자연맹은 지난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플래티넘빌딩 회의실에서 ‘납세자연맹 자문위원 위촉식’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납세자연맹 자문위원은 연맹이 고유목적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외부 전문가의 정책적‧실무적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이날 위촉식에는 오영신 변호사(법무법인여의)와 신희용 대표(평택부동산개발)가 정책자문위원으로 임명됐다.

오영신 자문위원은 사법연수원을 수료(28기)한 후 검사로 임관했다. 헌법재판소 헌법연구관, 서울북부지검·안양지검·서울남부지검 부장검사, 춘천지검 영월지청장 등을 거쳐 현재는 법무법인여의에서 대표번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신희용 자문위원(공인중개사)은 평택시 체육회 및 새마을회 이사, 사단법인 재한외국인지원협회 평택지회장, 경기도 주민배심원 등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활동했으며 현재는 (주)평택부동산개발과 희호홀딩스 대표이사로 재직중이다.
오용신 위원은 “공직을 수행하면서 겪은 다양한 경험과 사실을 기반으로 납세자의 권리를 위한 법률 제정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신희용 위원은 “소상공인으로 살면서 겪은 불합리한 조세, 특히 부동산 및 준조세에 대해 현실적이며 합리적인 개선책을 찾는데 일조하겠다”고 다짐했다.

위촉식에 참석한 이경선 자문위원(서강대 교수)은 “전문가 두 분을 영입하게 되어 납세자권리와 부동산분야의 내실있는 운동이 더욱 활성화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납세자연맹 고성규 부회장은 “연맹이 지난 21년동안 고수해온 정치적 중립성을 더욱 확고히 다지고 오직 납세자를 위한 단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납세자연맹의 자문위원 임기는 2년이며 임기 만료 2개월 전에 활동사항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재위촉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