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사건사고

울산해경, 동해가스전 인근 해상 응급환자 발생 긴급 이송

조업중 로프에 맞아 호흡곤란..... 경비함정 원격 응급의료시스템 가동

2021-10-21 20:35:37

center
응급환자를 경비함정으로 편승 시킨후 육상으로 이송중에 있다.(사진제공=울산해양경찰서)
[로이슈 전용모 기자] 울산해양경찰서는 10월 21일 오후 동해가스전(울기 동방 66km) 인근 해상에서 작업중이던 어선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하여 긴급 이송했다고 밝혔다.

울산해경에 따르면 21일 오후 2시경 조업중이던 어선 D호(79.83톤, 방어진선적, 저인망, 승선원 8명)에서 선원 A씨(남, 60세, 울산 북구거주)가 투망 작업중 로프에 급소를 맞아 호흡이 곤란한 상태라며 부산어업정보통신국을 경유 울산해경서 상황실로 신고했다.

울산해경은 신고 접수 즉시 인근의 300톤급과 80톤급의 경비함정을 현장으로 급파, 오후 5시경 300톤급 경비함정에 안전하게 편승시킨 후 원격 응급의료시스템을 가동해 병원 의료진의 지도아래 응급처치를 진행했으며, 오후 6시 20분경 방어진항 대기중이던 119구급차에 인계했다.

울산해경 관계자는“부상당한 선원은 의식이 있고 대화가 가능한 상태로 이송 되었다”며 “해상에서 응급환자 발생시 지체없이 관계기관에 신고 해 달라”고 당부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