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일반사회

너머서울, 부동산전수조사 진행 동의에 무응답 한 96명의 서울시의원 명단 공개

2021-07-22 13:41:47

center
부동산전수조사 진행 동의 무응답 서울시의원 96명.(제공=민주노총서울본부)
[로이슈 전용모 기자] 서울지역 50여 개 노동조합과 시민사회단체, 진보정당이 참여하고 있는 사회운동 연대기구 '코로나 너머 서울을 만드는 사람들(이하 너머서울)'은 지난 8일 서울시의원들에게 부동산 거래내역 전수조사에 관한 입장을 묻는 질의서를 보냈고 이에 대한 응답을 요청했다.

너머서울은 서울시의원 110명 전원에게 정책 질의서를 보내 △서울시민들의 신뢰 회복을 위해 부동산거래내역 전수조사를 진행하는 것에 대한 동의 여부, △부동산 거래내역 전수조사를 위해 본인과 가족(배우자 및 직계존비속)의 개인정보 및 금융정보제공동의서를 국민권익위원회에 제출하는 것에 동의 대한 동의 여부를 물었고 지난 14일까지 답변을 받았다.

그 결과 서울시의원 110명의 중 정의당 권수정 의원 외 민주당 소속의원 13명만이 부동산 전수조사에 동의를 표했다.

특히 더불어민주당 소속 서울시의원들은 지난 3월 LH 직원들이 내부정보를 이용해 부동산 투기를 한 사실이 불거지자 자체적으로 부동산 전수조사 결의문을 채택한 바 있었다.

그러나 정작 민주당 소속의원 13명만이 동의를 표했고 나머지 의원들은 묵묵부답이었다는 것은 3월 전수조사 결의가 한낱 보여주기 쇼였음을 방증한다는 것이다.
너머서울과 정의당 서울시당은 “이 명백하고도 반복적인 시의원들의 기만을 좌시하지 않기 위해 무응답자 96명의 명단을 공개한다. 지금이라도 공직윤리기강을 바로잡고, 불신을 해소하기 위한 부동산 조사에 성실하게 응답할 것을 다시 한번 강력하게 요청한다”고 입을 모았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