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교육

​​​​​​​​​웅진씽크빅, ‘재미격차가 공부격차’ 스마트쿠키 광고 공개

2021-05-10 22:25:07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AI교육기업 웅진씽크빅이 도경완, 장윤정 부부의 딸 도하영을 모델로 한 유아 전과목 학습 ‘스마트쿠키’ 광고를 유튜브에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웅진씽크빅에 따르면 스마트쿠키는 4~7세 유아를 위한 종합학습으로, 태블릿PC와 실물 교재를 활용해 한글, 국어, 수학, 영어 등 전 영역을 체계적으로 익힐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이번 광고는 ‘재미격차가 공부격차’를 주제로 한글편, 숫자편, 영어편 총 3편으로 제작됐다. 광고모델로 선정된 도하영이 동요, 동화, 퀴즈로 한글과 숫자를 자연스럽게 깨우치고 영어와 친숙해지는 모습을 담았다. 첫 학습을 시작하는 4~5세 아이들에게 공부를 놀이처럼 재미있게 할 수 있는 학습제품으로 스마트쿠키를 소개한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놀이처럼 즐기면서 학습할 수 있는 스마트쿠키만의 장점을 광고영상에 담고자 했다”며 “유아시기 생활습관과 초등학교 입학 전 필수 학습 사이에서 고민하는 학부모들에게 안성맞춤인 제품”이라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