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서울준법지원센터, 지역사회복지시설 2곳 물품 기부

기사입력 : 2019.09.09 20:54
+-
article box
직원들의 성금으로 마련한 물품을 기부하고 기념촬영.(사진제공=서울준법지원센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부 서울준법지원센터(소장 이태원)는 9월 9일 추석명절을 맞아 지역사회복지시설 2곳을 방문해 직원들의 성금으로 마련한 물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직장 자치후원회인 ‘작은사랑실천회’ 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아 온 60만 원 상당의 물품을 관악푸드마켓과 종로푸드마켓에 전달해 어려운 이웃들을 지원하게 된다.


이태원 소장은 “준법지원센터(보호관찰소) 직원들의 작은 정성이지만 자치회 이름처럼 소외된 이웃들에게 사랑을 실천하고자 따뜻한 시간을 갖게 됐다. 앞으로도 우리 기관과 직원은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 일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전했다.

서울보호관찰소 직원 자치후원회는 5년째 매년 설 명절, 추석 때마다 불우이웃에게 지원을 해오고 있다.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