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부산해경, 부산 광안리 인근 해상 연료고갈 요트 구조

기사입력 : 2019.08.28 09:49
+-
article box
연료고갈 요트승객을 구조하고 있다.(사진제공=부산해양경찰서)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해양경찰서(서장 박승규)는 8월 27일 오후 8시 9분경 부산 수영구 광안리 해수욕장 인근 해상에서 세일링요트 A호(7.46톤, 승선원 5명/ 선원 2명, 승객3명)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부산해경에 따르면, A호는 이날 오후 7시 30분경 부산 수영구 남천항에서 출항, 광안리 해수욕장 인근 해상에서 레저 활동 중에 오후 7시 58분경 연료 고갈로 엔진 시동이 걸리지 않아 표류하게 되자, 선장 B씨(47)가 119 경유 부산해경 상황실로 구조 요청했다.

신고를 접수한 부산해경은 광안리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사고 해역으로 급파, 승선원과 요트의 안전 상태를 확인하고 승객들(3명)을 연안구조정으로 옮겨 태워 남천항으로 안전하게 하선 조치했다.

구조 당시 승객과 승선원의 건강상태는 모두 양호했고, 선장을 대상으로 한 음주 측정결과도 특이사항이 없었다.


한편 A호는 광안리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통해 가지고 온 연료를 주입한 후 자력 항해해 남천항으로 입항조치 했다.

부산해경은 관계자는 “안전한 레저 활동을 위해 출항 전 연료 및 장비점검은 물론 항해중에도 수시로 기상 및 해상 부유물 확인 등 안전에 유의해주길 바란다”고 당부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