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NH투자증권, 글로벌 논스톱 매매 서비스 오픈

기사입력 : 2019.02.18 18:24
+-
article box
NH투자증권이 개최한 글로벌 논스톱 매매서비스 안내 이미지. 사진=NH투자증권


[로이슈 심준보 기자] NH투자증권은 업계 최초로 국내주식과 해외주식(미국, 중국, 일본, 홍콩)을 결제일과 상관없이 실시간 논스톱으로 매매할 수 있는 ‘글로벌 논스톱 매매’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8일 밝혔다.

NH투자증권에 따르면 기존에는 국가간 통화 및 결제일자(주식매도 금액이 들어오는 일자)가 서로 달라 주식을 매도해도 결제일자까지 기다려야 다른 국가 주식의 매수가 가능했다. 예를 들어, 고객이 보유한 facebook(미국주식)을 매도할 경우, 국내 주식 등 타국가 주식을 매수하기 위해서는 통상적으로 3영업일 이후(월요일 매도할 경우 목요일 결제일)에 가능했다.

하지만, NH투자증권의 글로벌 논스톱 매매 시스템은 결제일을 맞출 필요 없이 언제든 자유롭게 매매 가능하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한국주식 매도 후 중국주식 매수, 일본주식 매도 후 홍콩주식 매수 등 당일에 5개국(한국, 미국, 중국, 홍콩, 일본)의 모든 주식 매매가 가능해 실질적으로 하나의 시장처럼 매매가 가능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NH투자증권에서는 신규 서비스 출시에 따라 향후 6개월간 결제 부족금액에 따른 별도의 이자는 면제되며, 논스톱 서비스 약정고객 모두에게 자동환전시 환전 수수료를 기존 우대환율에서 50%를 추가로 우대하는 고객 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해당 시스템을 개발한 NH투자증권 글로벌주식부의 황인규 부장은 “글로벌 논스톱 매매 서비스가 당사에서 최초로 시행되면서, 고객은 글로벌 증시변동성에 따른 대응력을 높일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하면서 “향후 5개국을 넘어 동남아시아, 유럽 등 온라인 거래 국가 전체에 적용해 해외주식을 논스톱으로 매매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NH투자증권 글로벌 논스톱 매매 시스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NH투자증권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며, 모바일 앱(QV MTS, 나무 MTS)을 통해서도 확인이 가능하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심준보 기자 sjb@r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