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유통·생활경제

위메프, "‘타임특가 큐레이션’ 기능 업그레이드 이후 꾸준한 매출 상승했다"

2021-12-06 08:51:15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위메프 관계자는 6일 "‘타임특가 큐레이션’ 전략으로 유저(User, 위메프 사용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라며 "지난 4월 대표 타임특가 행사인 ‘슈퍼타임특가’에 큐레이션 기능을 더한 후 매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위메프는 11월 한 달간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슈퍼타임특가 하루 평균 거래액이 큐레이션 기능 추가 직후인 5월 한 달 대비 35%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같은 기간 하루 평균 구매자 수도 18% 늘었다.

‘슈퍼타임특가’는 지난해 11월 ‘슈퍼투데이’라는 명칭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지난 4월23일부터 ‘인기 트렌드 상품을 놀라운 가격에 제공한다’는 목표로 큐레이션 기능을 업그레이드, 명칭을 변경했다.

슈퍼타임특가 상품은 인기 검색어 순위 및 키워드, 판매데이터 등을 분석해 매일 하루 4번(00시, 06시, 12시, 18시) 6개 트렌드 상품만 엄선한다. 이렇게 선별한 상품은 한정수량 최저가로 위메프 메인 페이지에서 단독 판매한다.

위메프 메인 페이지에 오랜 시간 상품이 노출돼 많은 고객을 만날 수 있지만 파트너사에게 부과되는 별도 광고비는 0원이다. 업계 최저 수수료도 보장한다. 수수료 부담을 크게 줄여 파트너사가 트렌드 상품을 낮은 가격에 공급하는데 집중할 수 있는 플랫폼 역할에 충실하기로 한 것.
이를 통해 위메프 슈퍼타임특가는 단순히 박리다매형 상품 구성에 그치지 않고 고객이 그 시기에 구매하고 싶은 실시간 트렌드 상품을 가장 저렴한 가격으로 빠르게 선보인다.

실제 지난달 슈퍼타임특가 상품으로 기획한 최저가 빼빼로(10갑+달력 구성) 4000개 한정수량이 판매와 동시에 완판됐다. 이 날 슈퍼타임특가 하루 매출은 5억원을 기록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