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금융

금융결제원, 카카오·네이버...참여 오픈핀테크협의회 결성

2021-04-08 12:13:48

center
사진=금융결제원
[로이슈 안재민 기자] 금융결제원은 핀테크(금융기술) 기업들과 오픈핀테크협의회를 구성하고 1차 회의를 열었다고 8일 밝혔다.

이 협의회는 업계 주요 업체들이 개방형 금융서비스의 발전 방향을 논의하고 시장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금융결제원 오픈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 업무에 참여하는 주요 기업 중 비바리퍼블리카, 카카오페이, 네이버파이낸셜, 쿠팡페이, 뱅크샐러드, 핀크, 페이코, 쿠콘 등 8개 기업이 참여했다.

API는 특정 프로그램의 기능이나 데이터에 다른 프로그램이 접근할 수 있도록 미리 정한 통신 규칙을 뜻한다. 오픈 API는 서비스를 API 방식으로 공개해 외부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방식이다.

오픈 API 서비스는 오픈뱅킹(2019년 12월), 금융인증(2020년 12월), 오픈지로(2021년 3월) 등 계속 확대되고 있다.
금융결제원과 핀테크 기업들은 분기마다 한 번씩 회의를 개최하고 신규 혁신 서비스를 발굴하고 서비스를 개선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안재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