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일반사회

“마스크 속 피부 사수하라”…뷰티업계, ‘M.A.S.C’ 주목

2021-01-14 17:52:12

center
궁중비책 ‘모이스처 크림’, ‘모이스처 로션’.(사진=궁중비책)
[로이슈 최영록 기자] 장시간 마스크 착용을 일상화하면서 피부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 마스크가 피부에 직접 닿으면서 자극이 반복되는 데다 데워진 입김이 마스크 내부에 머물러 피부 건조를 심화시키고 트러블을 유발하는 탓이다.

이에 뷰티 업계가 일명 'M.A.S.C' 아이템을 앞세워 마스크 속 피부 사수에 나섰다. 보습 케어(Moisturizing)부터 트러블 케어(Anti-trouble), 진정 케어(Soothing, Calming)까지 마스크 착용으로 인한 피부 고민을 집중적으로 관리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 마스크 속 피부 수분 지켜주는 보습 케어(Moisturizing)

마스크를 착용하는 경우 내부의 습기로 피부가 촉촉해질 것이라 예상하지만 실상은 피부에 열이 올라 수분을 잃기 십상이다. 피부가 건조해지기 쉬운 환경에 놓이기 때문에 적절한 보습 케어는 필수다.

프리미엄 자연주의 스킨케어 브랜드 궁중비책 ‘모이스처 로션’과 ‘모이스처 크림’은 피부가 쉽게 건조해지는 환경에서도 피부장벽을 30%까지 강화해 수분 손실을 막아준다. 쌀과 세라마이드, 마카다미아씨 오일의 3중 보습 성분이 바른 직후부터 6시간까지 상승하는 보습력으로 피부를 48시간 촉촉하게 유지해준다.
궁중비책 관계자는 “최근 마스크를 일상적으로 착용하면서 피부 보습 케어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는 가운데 모이스처 로션과 크림은 마스크 속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도록 탄탄한 수분 장벽을 형성해 보습 효과를 준다”며 “이들 제품의 경우 국내 영유아 스킨케어 브랜드 중 최초로 민감 피부 대상의 ‘하이포알러제닉 테스트’를 완료함으로써 알러지 유발 의심 향료를 배제해 아기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 마스크로 인한 피부 트러블 케어(Anti-trouble)

고온다습한 마스크 내부에서는 각종 피부 트러블이 생기기 쉽다. 이후에도 빠르게 악화될 수 있어 트러블 케어에 집중해야 한다.

아이소이 ‘아크니 닥터 1st 스피디 스팟’은 갑작스럽게 생긴 피부 트러블을 빠르게 완화해주는 제품이다. 불가리안 로즈오일, 병풀, 어성초 등 동서양 대표 진정 성분을 함유해 피부 트러블 완화에 도움을 준다.

■ 마스크 자극에 민감해진 피부 위한 진정 케어(Soothing)

마스크가 닿으면서 생기는 마찰은 피부를 자극해 손상시킨다. 민감해진 피부를 위해 진정 케어가 필요하다.

빌리프 ‘스트레스 슈터-시카 수딩 토너’는 외부 환경에 의해 민감해진 피부를 촉촉하고 편안하게 진정시켜주는 제품이다. 피부 진정 효능으로 잘 알려진 센텔라아시아티카와 마데카소사이드가 함유됐다. 바르는 즉시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주고, 피부를 감싸는 보습막을 형성, 오랫동안 촉촉함을 유지해준다.

■ 마스크로 인한 피부 자극 빠르게 진정 케어(Calming)

마스크 착용 시간이 길어질수록 피부는 더욱 민감해진다. 진정 케어에 한 번 더 신경 써 자극 받은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켜줘야 한다.

CNP ‘팜슈티컬 울트라 카밍 젤 크림’은 민감한 피부에 빠른 진정 효과를 선사하는 제품이다. 독자 특허 성분인 CNP 카밍 콤플렉스와 영국 에딘버러 청정 농장에서 재배된 4가지 허브 성분의 슬로우 허브 컴플렉스™를 함유해 피부에 촉촉함과 윤기를 부여한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