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변호사·법무사

법무법인(유한)태평양-재단법인 동천, 2020 공익활동보고서 발간

2021-02-19 10:11:21

center
2020 태평양-동천 공익활동보고서 표지.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법인(유한) 태평양(대표변호사 서동우)과 재단법인 동천(이사장 차한성)이 2020년 한 해 수행한 공익활동들을 정리한 <2020 태평양-동천 공익활동보고서>를 발간했다.

매년 초 공익활동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는 태평양과 동천은 공익법률지원 및 사회공헌, 임직원 봉사활동 등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한 지난 1년 간의 노력을 이번 보고서에 담았다. 태평양 국내변호사들의 공익활동 참여율과 활동량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태평양 공익활동 지표’가 수록돼 있다.

<2020 태평양-동천 공익활동보고서(LSR Report)>에 따르면 2020년 한 해 동안 태평양 국내변호사 454명 중 68.94%인 313명이 공익활동에 참여했다. 공익활동에 참여한 1인당 평균 공익활동 시간은 54.61시간으로 서울지방변호사회 1인당 공익활동 의무시간(20시간)의 2.7배에 가깝다.

공익활동 총 수행시간은 1만7092시간으로, 이 시간을 변호사보수요율로 환산할 경우 약 93억 7천만 원의 가치가 있다. 이 수치는 현금기부나 소속 외국변호사, 전문위원, 고문 그 외 직원의 활동과 재단법인 동천에 소속된 6명의 공익전담 변호사의 활동을 제외한 것으로, 실제 공익활동에 직접 참여한 태평양 국내변호사들의 순수 공익활동 시간만 나타낸 것이다.

태평양과 동천이 공익활동보고서를 발간하기 시작한 2009년부터 2020년까지 태평양 국내변호사들이 수행한 공익활동시간과 환산금액은 15만50시간, 약 755억 원에 달한다.
2020년 괄목할만한 주요 활동으로 ‘코로나19 사태로 위기에 놓인 소수자 지원을 위한 나눔 활동 및 제도개선’, ‘온라인 무료법률상담’, ‘공익법총서 제6권 <아동·청소년의 권리에 관한 연구> 발간’, ‘장기체류 이주아동의 체류자격 부여에 대한 국가인권위원회 권고’, ‘공익법률지원 기반의 확산을 위한 난민 및 북한이탈주민 법률지원교육과 예비법조인이 참여 가능한 공익활동 제안대회’, ‘홈리스를 대상으로 한 명의도용범죄 피해자의 권리보호’, ‘근로 중 사망한 기초생활수급자의 유족을 대리한 국가배상소송 승소’ 등이 꼽혔다.

또한 이번 보고서에는 태평양 공익활동위원회와 동천이 함께 수행한 난민, 이주외국인, 사회적경제, 장애인, 북한/탈북민, 여성/청소년, 복지 등 7개 영역의 공익법률지원 활동과 NPO법센터의 여러 NPO 지원 활동, 태평양공익인권상 시상, 소외계층을 위한 장학사업, 공익단체를 위한 경제적 지원 등의 사회공헌 사업, 태평양 구성원들과 함께 수행한 발달장애인을 위한 점심시간 배식봉사,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점자교보재 만들기, 온라인 나눔음악회, 공익인권영화상영회, 사랑의저금통 기부 및 BKL봉사동아리 다솜나무의 활동 등 여러 사회공헌 활동의 성과가 녹아있다.

재단법인 동천의 차한성 이사장은 “2020년 한 해 동안 모두를 힘들게 했던 사회적 위기에도 불구하고 법률전문가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왔다”며 “지금까지 동천을 지지해 준 많은 분들과 함께 ‘모두가 더불어 함께 사는 세상’을 위해 계속 걸어갈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