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로이슈

검색

유통·생활경제

CU, 네이버플러스멤버십 제휴

2021-12-06 08:33:05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CU가 네이버와 손잡고 이달 6일부터 오는 3월 6일까지 전국 1만 5천 여개 CU에서 최대 10%의 혜택을 제공하는 CU X 네이버플러스멤버십 더블혜택 서비스를 시작한다.

네이버플러스멤버십은 월 4,900원(연간 이용권은 월 3,900원)을 내면 쇼핑 시 결제금액의 최대 5%를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적립해주는 혜택을 포함해 티빙, 네이버 웹툰, 시리즈온 등 콘텐츠 서비스에서도 폭 넓은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구독서비스다.

이번 CU와 네이버의 제휴로 네이버플러스멤버십 가입자는 전국 CU에서 네이버페이로 상품 결제 시 구매가의 5%를 네이버페이로 즉시 적립(1일 최대 5천원)받을 수 있게 됐다. 네이버페이에 CU멤버십카드를 미리 등록한 고객은 여기에 5%의 현장 할인(1일 최대 5천원)까지 더블 혜택이 적용된다.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면 유통업계 평균 멤버십 적립률을 훌쩍 웃도는 최대 10%의 할인 및 적립 혜택을 매일 받을 수 있는 것이다.
만약 네이버페이에 CU멤버십카드를 사전 등록한 네이버플러스멤버십 가입자가 CU에서 1만원을 네이버페이로 결제하면 바로 5%의 현장할인(500원)을 받을 수 있으며 동시에 5%에 해당하는 500원이 네이버페이로 적립된다.

특히, CU는 네이버플러스멤버십의 가입자 중 약 65%를 편의점의 주요 고객층이자 트렌드에 민감한 20~30대가 차지하고 있어 이번 제휴의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 지난달 CU의 네이버페이 이용건수는 서비스가 처음 도입된 지난해 동기 대비 1.8배 껑충 뛰었다. 매출액은 2.2배나 늘었다. 지난 8월 오픈한 네이버페이 충전 서비스 역시 지난달 이용 건수는 도입 첫 달 대비 3.9배 신장하는 등 네이버페이와 연계한 서비스들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BGF리테일 연정욱 마케팅팀장은 “고객에게 가장 밀접한 오프라인 소비채널인 CU와 국내 최대 포털사이트인 네이버를 융합한 콘텐츠 및 서비스가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BGF리테일은 온∙오프라인의 경계를 넘어 고객들에게 최상의 가치를 제공하고 가맹점의 성장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리스트바로가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