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인천 초등생 살인범, 범행 저지르고 트위터에 태연하게 남긴글...

기사입력 : 2017.06.19 12:47 (최종수정 2017.06.19 13:59)
+-
article box




인천초등생살인범 여고생 김모양이 범행을 저지르고 남긴 SNS 글이 충격을 주고 있다.

앞서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지난 3월 발생했던 인천 초등생 살인범과 관련해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방송에서 김양과 박양은 캐릭터를 통해 역할극을 하는 ‘캐릭터 커뮤니티에서 만나 트위터로 소통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범행을 저지르고 두 사람은 메신저로 “잡아왔다. 상황이 좋았어”, “살아있어, 여자애야”라는 대화를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방송 직후 이들이 주고 받은 글이 빠르게 퍼져나갔다. 누리꾼들이 인천 초등생 살인범 김양의 트위터를 찾아 언론에 공개되지 않았던 내용을 공유했다.

더욱이 김양은 범행을 저지르고 “뭐야 우리 동네에서 얘가 없어졌대” 라고 태연하게 글을 올리기도 하고 경찰에 체포되기 전에는 “당분간 자리를 비울 거에요”라고 트윗을 남겼다.

한편, 인천 초등생 살인범은 평소에 고양이를 죽여서 해부하는 기이한 행동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폐쇄회로영상)

김가희 기자 no@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