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음주운전 의심차량 쫓고 있다" 시민 신고로 60대 음주운전자 체포

기사입력 : 2018.11.25 11:15
+-
article box
지난 22일 밤 부산 해운대구 구남로에서 경찰관들이 음주단속을 펼치고 있다.(사진=뉴시스)
[로이슈 전용모 기자] 음주운전 의심차량을 쫓고 있다는 시민의 신고를 받은 경찰이 신속하게 예상경로를 지키고 있다고 60대 음주운전자를 체포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25일 A(61)씨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4일 오후 10시 16분께 운전면허 정지 수준인 혈중 알코올 농도 0.087% 상태로 사상구에서 동서고가로를 거쳐 황령터널 출구까지 약 16㎞ 가량을 자신의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고가 날뻔한 음주운전 의심차량을 쫒고 있다'는 시민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해당 차량이 지나갈 것으로 예상되는 남구 황령터널 출구에서 기다리고 있다가 추격해 차량을 정지시켰다.

이어 운전자 A씨를 상대로 음주측정을 실시한 이후 음주운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