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거제시, 거제농식품 미국 시장 300만달러 수출 협약 체결

기사입력 : 2018.10.12 14:01
+-
article box
변광용 거제시장이 취임 후 첫 해외 농식품 홍보 판촉에 나서 300만달러 수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제공=거제시)
[로이슈 전용모 기자]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취임 후 첫 해외 농식품 홍보 판촉에 나서 300만달러 수출 MOU를 체결하고 1차로 3만달러 수출하는 등 미국 시장의 수출 활성화 발판을 마련했다.

10월 8일부터 10월 12일까지 미국 LA 경상남도 안테나숍에서 개최한 이번 농식물 홍보판촉전은 거제시 농식품의 수출 활성화를 통한 수출 촉진과 해외 신시장 개척을 위한 행사이다.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와 거제시 수출업체의 판로 지원을 위해 변광용 시장이 직접 미국 LA를 방문했다.

농식품 수출 품목은 거제시 대표적인 우수 농산물인 유자, 알로에, 표고버섯 가공 제품 등이며, 시장, 수출업체, 바이어, LA경남사무소장, 농협중앙회 거제시 지부장, 거제농협 조합장이 참석한 가운데 수출상담회, 간담회를 개최해 LA Korean fresh와 MOU수출 업무 협약을 체결, 거제농식품을 알리는 계기가 됐다.

특히 행사에 참여한 농식품은 미국 전역 배송이 가능한 인터넷 쇼핑몰에 입점했고 유자효차의 경우 미국 LA 소재 카페 입점, 탄산음료 개발 제의 등 한인들에게 인기가 좋았으며, 알로에 꿀차는 통관절차 이후 카페에 입점할 계획이다. 표고버섯 가공품인 화웅초는 뉴욕 일보와 수입협의를 추진중이며 일반 바이어를 통해 네트워크 사업 협의를 마쳤다.


변광용 시장은 농식품 시식 판촉행사를 통해 찾아오는 LA한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사진촬영을 하는 등 화답을 했으며, 바이어 중 둔덕면 어구 사람을 만나서는 반가움을 표하고, 거제 특산품의 적극적인 수출을 요청했다. 한인들 중에는 시장을 보기 위해 안테나숍으로 전화를 하는 등 관심이 뜨거웠다.

또한 LA주재 연합 TV와 아리랑 라디오 방송을 통해 한인들에게 천혜의 절경인 거제의 아름다움과 특산물을 알리고 특판행사를 통해 고국의 맛과 향수를 느끼게 했다. 새로운 거제, 오직 거제만을 위해 전진하는 시장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한인사회 발전을 기원했다.

미국 LA의 레인빅토리호 시찰을 통해서는 빅토리호의 운영사항을 살펴보고 영사관 미팅을 요청해 빅토리호에 대한 관리사항 등을 확인했다.

변광용 시장은 "거제 농식품 수출 활성화는 수출업체 뿐만 아니라 농업인 소득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어 수출을 위한 다양한 품목 발굴과 미국 도시와 자매결연, 수출을 위한 행정 지원 등으로 거제를 세계 속에 알려나가겠다"고 전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