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동료 여경 성추행 혐의 부산경찰간부 직위해제

기사입력 : 2018.08.31 23:39
+-
article box
경찰마크


[로이슈 전용모 기자] 술에 취한 동료 여경 B씨를 성추행 한 혐의로 부산경찰청 소속 간부(경정) A씨가 31일 오후 직위해제됐다.

부산남부경찰서는 A씨를 준강제추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30일(어제)오후 11시경 A씨는 B씨와 동료 등과 술을 마신후 B씨가 너무 취해 집으로 데려다 주기위해 택시를 타고 가던 중 구토 등으로 남구 모 교회 앞 노상에 하차했다.

A씨는 B씨를 집으로 데려다 주기위해 부축하면서 실랑이를 벌이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이 목격하고 "어떤 남자가 술에 취한 여성을 데려가려하고 있고, 몸을 만지고 있다"며 112에 신고했다.


A씨는 술에 취한 B씨를 부축해 집에 데려다 주는 과정에서 일부 신체적 접촉은 있었지만 추행은 없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도 피해가 없었다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신고자의 진술을 확보했고 현장 주변 CCTV, 블랙박스 등을 확인해 철저히 수사를 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수사진행상황에 따라 감찰조사키로 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