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SK하이닉스, CF영상 ‘수출편’ 10일만에 유튜브 조회수 2300만 육박

기사입력 : 2018.07.09 17:50
+-
article box
SK하이닉스의 광고 '수출편' 캡쳐 이미지. (사진=SK하이닉스)

[로이슈 심준보 기자]
SK하이닉스가 전편인 ‘졸업식편’의 후속편 광고 영상 ‘수출편’이 공개 열흘 만인 9일 오전 유튜브 조회수 2280만 뷰를 넘어섰다고 9일 밝혔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후속편 초반 흥행에 대해 “젊은 세대에게 ‘친근한 회사, 일해보고 싶은 회사’로 다가서고자 한 취지에 맞는 성과가 나오고 있어 무척 고무적”이라고 밝혔다. 이어 “전편과 달리 미국, 영국, 캐나다 등 영어권 국가들에도 광고를 공개해 더욱 빠르게 조회수가 늘어나고 있다”며 “SK하이닉스가 해외에서도 더욱 널리 알려지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9일 오전 기준 전체 조회수 2280만 뷰 중 국내 960만, 해외 1320만으로 한국 대 해외 비중은 약 1:1.4로 전해졌다.

광고 제작사인 이노션 관계자는 “전편 ‘졸업식편’에 이어 연타석 홈런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라며 “남녀 반도체의 풋풋한 사랑 이야기에 SK하이닉스의 ‘수출 기여’와 ‘글로벌’ 이미지를 재미 있게 녹여낸 것이 주효했다고 본다”라고 말했다.


유튜브를 운영하는 구글 코리아 관계자는 “‘졸업식편’과 ‘수출편’ 모두 유튜브를 즐기는 영 유저(Young User)들이 열광하는 맥을 정확하게 짚은 광고”라며, “SNS상 자연적인 확산이 가능하도록 재미 요소를 놓치지 않은 기획”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메시지 전달, 최적의 미디어 플랜 등 유튜브 성공 방정식을 잘 보여준 우수 사례로 꼽을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SK하이닉스 홍보담당 김정기 상무는 “SK하이닉스 반도체는 전세계로 수출되어 보이지 않은 곳에서 세상을 바꾸고 있다는 메시지가 펀 코드 속에서 간접적으로 잘 전달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회사가 집념을 가지고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기술 중심의 회사임을 알리는 커뮤니케이션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심준보 기자 sjb@r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