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법무법인 태평양·한국법제연구원, 북한법제 분야 상호교류 MOU

기사입력 : 2018.06.19 14:52
+-
article box

[로이슈 김주현 기자] 법무법인(유한) 태평양(이하 태평양, 대표변호사 김성진)과 한국법제연구원(원장 이익현)이 19일 북한법제와 통일법제 분야의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법무법인 태평양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이 날 협약식에는 태평양 김성진 대표변호사, 유욱 변호사, 이찬호 외국변호사 등 태평양 변호사들과 한국법제연구원의 이익현 원장을 비롯한 한국법제연구원의 임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태평양과 한국법제연구원은 남북관계와 북한법 연구자료 및 정보의 상호 교류, 공동연구 진행, 연구 인력 상호 초청·파견 등 다양한 상호교류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태평양은 2002년 국내 로펌 가운데에서는 처음으로 북한팀을 구성하여 북한법령 연구와 대북 사업 분야에서 법률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으며, 최근에는 한반도 정세 변화 등에 발맞추어 북한팀을 ‘남북관계 및 남북경협 특별팀’으로 확대·재편하고 40여 명의 분야별 전문가를 배치하는 등 남북관계 및 남북경협 분야에서 발생하는 새로운 법률 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고 있다.


태평양 김성진 대표변호사는 “태평양이 국내 로펌 중에서는 유일하게 한국법제연구원과 MOU를 체결하게 되었는데 저희 법인으로서는 매우 뜻깊고 고무적인 일이다”며 “북한법과 남북관계 분야에서 전문성을 보유한 태평양의 전문가들은 금번 한국법제연구원과의 업무 협약을 계기로 남북경협, 건설부동산, 관광, 에너지, 자원, 인프라 협력 등의 남북협력 분야에서 차원 높은 수준의 종합적인 법률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