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KT, 경제부총리에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시연

기사입력 : 2018.06.05 18:50
+-
article box
왼쪽부터 KT 윤경림 미래융합사업추진실장, 김동연 부총리, 전상훈 분당서울대병원장이 KT직원으로부터 모바일 진단기기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는 모습. (사진=KT)

[로이슈 심준보 기자]
KT가 5일 KT 광화문빌딩East에서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게 ICT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KT에 따르면 이번에 시연한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은 KT가 자체 개발한 헬스케어 플랫폼에 혈액, 소변, 초음파, 청진기 등 모바일 진단기기를 연계해 언제 어디서나 건강검진 및 건강관리가 가능하다.


KT와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중인 인공지능(AI)기반 영상진단 솔루션 전문기업 루닛은 X-Ray 영상을 인공지능이 분석해 결핵, 폐암 여부 등을 파악하는 시연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심준보 기자 sjb@r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