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산토리, 휴대용 맥주 거품 제조기 ‘산토리 뉴 크리미 서버’ 출시

기사입력 : 2019.06.26 11:22
+-
article box

[로이슈 편도욱 기자]
일본 프리미엄 맥주 ‘산토리(Suntory)’ 프리미엄 몰트가 휴대성과 편리성을 강화한 맥주 거품 제조기를 선보인다.

오비맥주(대표 고동우)는 산토리가 ‘산토리 뉴 크리미 서버’를 내달 1일 PK마켓을 통해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산토리 뉴 크리미 서버’는 맥주를 노즐(분사구)에 통과시켜 거품을 생성했던 기존 형태에서 벗어나 캔맥주 주변을 감싸는 ‘링 타입’으로 새롭게 디자인됐다. 이번 뉴 크리미 서버는 1초에 약 4만번 이상의 미세 초음파 진동을 캔 외벽에 가해 거품을 생성하는 것이 특징. 사용 시 맥주와 닿지 않아 세척 관리가 용이하며, 한층 가벼워진 무게에 한 손으로도 쉽게 조작이 가능하다.

이번 산토리 뉴 크리미 서버는 여름을 맞아 스페셜 패키지 한정판으로 선보인다. 여름 스페셜 패키지 한정판은 산토리 뉴 크리미 서버 1개와 '산토리 프리미엄 몰트 카오루 에일'(이하, 카오루 에일) 맥주 3캔으로 구성됐다.한정판 패키지는 이마트의 프리미엄 슈퍼마켓인 PK마켓 청담점, 하남점, 고양점, 위례점, 마린(부산)점 총 5개 지점에서 18,000원의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카오루 에일은 '2018 몽드 셀렉션'의 350ml 맥주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프리미엄 에일 맥주로 산토리 프리미엄 몰트와 동일한 최고급 원료와 기술력에 상면발효 효모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 무거운 느낌의 에일 맥주들과 달리 과일향과 상쾌한 맛, 입안에 은은하게 퍼지는 부드러운 쓴 맛을 자랑한다.

산토리 브랜드 담당자는 "산토리 뉴 크리미 서버는 언제 어디서나 풍부한 거품의 크림 생맥주를 즐길 수 있어 일본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제품이다”며 “집에서도 캔맥주를 생맥주처럼 즐길 수 있는 홈 프리미엄 맥주 문화를 한국 소비자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산토리 프리미엄 몰트는 프리미엄 라인 맥주로 기존의 필스너 타입과 카오루 에일 2종류가 있다. 산토리 프리미엄 몰트는 100% 다이아몬드 몰트, 100% 천연수, 아로마 피칭(Aroma Pitching)의 특수 기술과 최고급 원료로 만들었다. 최근에는 맥주의 본고장 유럽에서 개최되는 몽드셀렉션에서 3년 연속 최고 금상을 수상하며 특유의 맛과 화려한 향, 크림 거품의 품질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아 오고 있다.




편도욱 로이슈(lawissue) 기자 toy1000@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