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GC녹십자, 바이오코리아서 면역항암제 ‘MG1124’연구결과 발표

기사입력 : 2019.04.19 22:38
+-
[로이슈 임한희 기자]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지난 17일부터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되고 있는 ‘바이오코리아 2019(BIO KOREA 2019)’에서 목암생명과학연구소와 공동개발중인 면역항암제 ‘MG1124’의 전임상(동물실험) 결과를 발표했다고 19일 밝혔다.

충청북도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최하는 ‘바이오코리아 2019’는 제약사, 정부기관, 연구기관 등이 참가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 바이오 산업 전시회로, 비즈니스 파트너링과 함께 최신 기술의 개발 동향과 연구 성과 등을 공유하는 자리이다.

GC녹십자가 이번에 발표한 연구과제인 ‘MG1124’는 폐암을 적응증으로 개발 중인 면역항암제이다. 면역세포 활성을 저해하는 단백질인 ‘CEACAM1’을 억제해 항암 작용을 일으키도록 만들어졌으며, 현재 전세계적으로 ‘CEACAM1’만을 타깃으로 개발되고 있는 면역항암제는 ‘MG1124’가 유일하다.


GC녹십자는 동물실험 결과, ‘MG1124’ 투여군에서 대조군 대비 유의미하게 높은 종양억제율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또한, 기존 면역항암제와의 함께 투여했을 때 시너지 효과도 확인돼 병용 투여 약물로서의 가능성을 높였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발표에 나선 허민규 목암생명과학연구소 책임연구원은 “이번 연구는 효과에 한계가 있는 기존 면역항암제에 내성을 보이는 환자들에게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임한희 기자 newyork291@lawissue.co.kr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로이슈 포커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