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정우택 “강경화 임명 강행, 야3당 향한 선전포고”

기사입력 : 2017.06.15 13:30 (최종수정 2017.06.15 13:30)
+-
[로이슈 김주현 기자]
정우택 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의 대한 청와대의 강경 입장에 대해 규탄했다.

article box
정우택 원내대표


15일 정 권한대행은 인천 남동구 한국산업단지공단 인천지역본부에서 열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자리에서 "(강 후보자 임명 강행은)야3당에 대한 선전포고"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야 3당의 일치된 의견에도 밀어붙이겠다는 것은 야당들을 극단적 선택까지 하도록 내모는 것”이라며 “강행될 경우 다른 야당들과 공동 보조를 취해 오만한 독주와 독선에 저항하겠다"고 말했다.

정 권한대행은 “청와대에 인사검증이 있나 싶을 정도로 문 대통령이 밝힌 5대 비리를 물론, 임금체불, 음주운전 등 도저히 납득할 수 없어 문제 많은 인사들이 국회에 추천해놓고 인사청문회는 참고정도 하고 임명은 마음대로 하고 있다”면서 "이는 국민무시이고 국회무시라고 볼 수밖에 없다”고 강력 반발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