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文대통령 “사드 4기 비공개 추가 반입, 매우 충격”…진상조사 지시

기사입력 : 2017.05.30 15:58 (최종수정 2017.05.30 15:58)
+-
[로이슈 이슬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발사대 4기가 비공개로 국내에 추가 반입된 것과 관련 철저한 진상 조사를 지시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성주에 이미 설치된 사드 발사대 2기 외에 4기의 발사대가 비공개로 한국에 추가 반입돼 보관되어 있다는 사실을 보고 받았다”며 “이에 문 대통령은 오늘 발사대 4기가 추가 반입된 경위에 대해 철저하게 진상조사할 것을 민정수삭과 안보실장에게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어 윤 수석은 “문 대통령은 정의용 안보실장으로부터 이 같은 사실을 보고받고 매우 충격적이라고 말했다”며 “문 대통령은 한민구 국방장관에게 전화를 걸어 4기의 발사대가 이미 국내에 반입돼 있다는 사실을 직접 확인했다”고 말했다.

국방부는 앞서 지난 25일 국정기획자문위 업무보고에서 국내에 사드 발사대 4기가 추가 보관돼 있다는 사실을 보고하지 않았다.

윤 수석은 “문 대통령은 어떤 경위로 4기가 추가 반입된 것인지, 반입은 누가 결정한 것인지, 왜 국민에게 공개하지 않고 새 정부에도 지금까지 보고를 누락한 것인지도 진상조사하라고 지시했다”고 강조했다.



이슬기 기자 law4@lawissue.co.kr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