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부산지법, 장애인의 날 맞아 부산 관내 특수학교 학생 법원 초청

실제 민ㆍ형사재판 방청, 강민구법원장과 대화의 시간도 가져

기사입력 : 2016.04.19 12:35 (최종수정 2016.06.14 22:22)
+-
[로이슈 부산경남취재본부=전용모 기자]부산지방법원(법원장 강민구)은 장애인의 날(4월 20일)에 즈음해 사회적 배려가 필요한 부산관내의 특수학교, 특수학급 교사 및 학생들을 법원에 초청해 법문화를 익힐 기회를 제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7일 부산북부 중등 특구학급의 교사 및 학생(구남ㆍ동주중학교) 26명에 이어 14일에는 부산혜남학교(공립 지체부자유학생 특수학교)교사 및 학생 18명은 법원사 전시실(1층)에서 부산지방법원 소개 및 영상을 시청 하고 실제 민ㆍ형사재판을 방청했다.

article box
강민구법원장이학생들과대화의시간을직접갖고이들에게미래에대한꿈을심어주고있다.(사진제공=부산지법)
지난 7일 모의법정(252호)에서 진행된 법관과의 대화에서는 강민구 법원장이 직접 참석해 학생들에게 법원과 재판제도를 안내하고 학생들과 대화를 통해 미래에 대한 꿈을 심어주고 학업에 대한 의욕을 고취시켰다.

지난 14일 모의법정에서 진행된 법관과의 대화에서는 이덕환 판사(공보관)가 법원과 재판제도를 안내하고 학생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끝으로 기념품을 지급하고 기념촬영을 하는 것으로 행사가 마무리됐다.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